지속 가능성
아로® 아틀랜더는 관심과 사랑으로 동물보호를 지원합니다

지속 가능성, 동물보호 및 기업의 사회적 책임


아로® 아틀랜더는 지속 가능성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에 기초한 경영을 바탕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또한, 기업의 전략적 성공을 위한 경영원칙은 동시에 사회경제 및 환경적 요소들을 모두
고려하여 확립되었습니다.
사회적 비전: 아로®는 파견근로에 철저히 반대하며, 약 100년 간 지역 주민들에게 양질의 고용
기회 및 종업원의 안전을 보장해 왔습니다.

환경적 비전: 아로®는 거위 및 오리 목장을 위한 재활용 기업입니다.
식육식품 처리 후 잔여물을 사용하여 합성 원료에 함유된 첨가성분이 거의 없는 환경 친화적인 침구를 제작합니다.
제품 공정 중 배출되는 폐수는 공장 내 천연다중정화조를 통해 완벽히 정수시킨 후 제작 공정에 재사용됩니다.

솜털로 덮인 솜털오리의 둥지

미래를위한지속가능성

아로® 아틀랜더 경영 핵심과정의 지속 가능성 및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곧 기업의 장래
유망성을 확립하기 위한 절차입니다.
경제적 비전: 2014년 아로® 아틀랜더는 동물보호지속가능성과 관련된 까다로운 요구사항에 부합하는 침구 상품 시리즈를 선보였습니다.


베게 및 침대 용품 시리즈 "시베리아 스노우구스®"는 출시된 즉시, 자사 고객들이 가장 선호하는 침구 상품이 되었습니다.

최대한의동물보호, 100% 품질, 100% 독일제상품.

시베리아 산 알타이 거위는 전통적으로 소규모로만 사육되어 온 품종입니다.
특히, 대부분의 알타이 거위 목장은 자유 방목을 통해 거위가 넓은 들에서 먹이와 곡식 등을
먹고 자라도록 사육합니다.
대부분의 유럽 및 동유럽에 위치한 거위 전문 목장에서는 거위가 태어난 후 3~4개월 만에
도축합니다.
시베리아 거위는 그보다 더 오래, 봄부터 겨울의 마지막인 2~3월까지 1년에 걸쳐 자라며, 종종
자유 방목 거위고기 및 냉동육의 대체 식품으로 사용됩니다.
이처럼 천천히, 그리고 자연적으로 발육된 시베리아 거위의 깃털은 발육 기간 동안 매우
풍성해져 보송보송한 촉감을 지니게 되며, 도축 시에도 크게 손상되지 않습니다.
엄밀히 말하자면, 이와 같이 러시아 전통을 따른 지속 가능한 거위 사육법으로는 식육품의 대량 생산이 어려워 이윤 추구에는 적합하지 않습니다.

동물보호추적가능성

아로® 아틀랜더는 제품 제작 시 살아있는 동물의 깃털 및 솜털을 사용하지 않습니다.
이를 위해 저희는 추적 가능성(Traceability)에 대한 규정을 따르고 있습니다.
이와 더불어, 동물보호와 공익을 위해 모든 공정 단계를 떠나 빈틈없는 구스다운 구매를
진행하고 있으며, 모든 재료의 원산지를 항상 확인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이러한 추적 가능
체계의 일환으로, 모든 구스다운 및 솜털의 구매라인은 기록으로 남겨지고 있습니다.
또한, 중립적인 검증 및 인증기관으로부터 받은 심사를 통해, 운영실태를 정기적으로 관리하고 있습니다

책임감 있는 기업, 아로® 아틀랜더